> 알림마당 > 공지사항
공지사항
[신간안내]차동엽 신부 유고시집
등록일 2020-04-03 조회수 415

미래사목연구소 보도자료

 

 

 

차동엽 노르베르또 신부

 

 

 

유고시집

 

 

 

차동엽 지음

김상인 엮음

 

128×188 | 64, 96| 8,000| 2020210일 발행

ISBN 978-89-92825-97-9 (1) 03230

ISBN 978-89-92825-98-6 (2) 03230

 

 

전화 031-985-2804 | 팩스 031-986-1042 | 주소 경기도 김포시 고촌읍 신곡로 134

위즈앤비즈 / 미래사목연구소

 

책 소개

 

기획 의도

차동엽 신부는 생전 김상인 신부(2대 미래사목연구소장)에게 자신의 시를 책으로 엮어 달라 부탁한 바 있다. 그리하여 김상인 신부는 여러 작품에 담긴 그의 시를 각 주제에 맞게 엮어 차동엽 신부의 철학과 신앙관, 삶을 엿볼 수 있는 장을 마련하게 되었다.

 

내용

차동엽 노르베르또 신부의 유고시집,

희망을 노래하던 시인이 우리들에게 남기는 밀알 하나

 

책은 총 2(‘참 소중한 당신’, ‘너는 내 사랑’)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각 권의 제목은 평소 차동엽 신부가 즐겨 사용했던 표현이다. 차동엽 신부의 시들을 감상하자면, 오랜 묵상 끝에 나온 결과물이라는 것을 짐작할 수 있다. 그가 표현하고자 하는 바들은 평소 차동엽 신부가 존경해 마지않던 송해붕 세례자요한의 가르침과 같이 쉽게 우리들의 마음속으로 젖어든다.

 

참 소중한 당신

한 잎 의미로 피어나기 위해 미소 짓는 당신,

아주 작은 생명의 움에서 소중함의 함성이

오물거리는 몸짓에서 소중함의 얼굴이

남몰래 훔치는 눈물에서 소중함의 목마름이

그대로 우리 품에 스며듭니다.

당신의 존재는 소중합니다.

 

한 자루 사랑이 되기 위해 생애를 태우는 당신,

거짓의 꽃밭 속에 진실의 씨앗을 심을 때,

얼어붙은 마음들에 따스함의 밑불을 지필 때,

바람처럼 스치는 인연에 가슴을 여밀 때,

벗을 위해 목숨 바친 님 모습이 스칩니다.

당신의 믿음은 소중합니다.

 

별 하나를 바라보며 내일의 비상을 노래하는 당신,

부러진 나래에게 희망을 속삭이매,

깜박이는 심지에 격려의 기름을 부으매,

이른 새벽에 이슬 모아 홀로이 기도하매,

미명을 뚫고 찬란한 태양이 떠오릅니다.

당신의 꿈은 소중합니다.

(20)

 

참 소중한 당신

1권에는 차동엽 신부의 마음과 옛 추억들, 그리고 희망에 대한 물음과 대답을 우리에게 전하고 있다. 간결한 문체로 다가오는 저마다의 시들은 읽은 이로 하여금 생각에 잠기게 만든다. 한 문장, 한 문장 눌러 담은 그의 마음이 우리를 위로해주는 것만 같기 때문이다. 그 연장선에는 결국 라는 존재에 대한 희망을 노래함과 동시에 차동엽 신부가 우리에게 전하고자 했던 메시지가 남아있다.

 

책 읽는 마을

책을 안 읽으면

저주 받습니다.

 

누군가가 말했다.

 

?

 

책을 안 읽으면

쓰던 물건 똑같이 쓰고

하던 생각 똑같이 하고

놀던 동네 못 벗어나는

저주를 받습니다.

 

누군가가 말했다.

 

!!!

 

너는 내 사랑

2권에는 하느님에 대한 사랑을 노래하는 시들로써 주로 믿음, 희망, 사랑에 대한 차동엽 신부의 마음이 자리하고 있다. 비유의 방식으로 우리에게 다가오는 시들은 다소 무거운 질문도 친근하게 답한다. 하지만 때로 가벼운 질문에는 우리에게 묵직한 대답을 전해온다. 그렇기 때문인지 시집을 읽으면서 신앙인으로서의 겸손한 자세를 다시 되뇌게 된다.

 

그리스도인의 향기

장미꽃을 담은 향낭은

장미꽃 향기를 풍긴다.

향낭이 향기여서가 아니다.

 

그리스도를 담은 나는

그리스도의 향기를 풍긴다.

내가 향기여서가 아니다.

 

내게서 그리스도의 향기가

흠씬 묻어나려면

내 안에 그리스도가 충만해야 한다.

 

어떻게 해야 그리스도가 내게 즐겨오실까.

어떻게 해야 그리스도의 향기가 내 안에 차고 넘칠까.

어떻게 해야 그리스도의 향기에 내가 취할까.

 

네 자식을 올바로 교육하고 그에게 공을 들여

그의 수치스러운 행동 때문에 다치는 일이 없게 하여라.” (집회 30,13)

어린이는 착하지 않다.

아이들의 양심이 풋 자라면,

점점 그들은 잔인한 괴물이 될 수 있다.

어쩔 것인가.

 

어린이는 무서운 존재다.

아이들이 AI로봇-보모 젖을 먹고 자라면,

장차 그들은 영혼없는 초인류의 시조가 될 수 있다.

어쩔 것인가.

 

어린이는 묵시록 마지막 페이지다.

아이들이 예수 그리스도를 외면하면,

이윽고 그들은 적그리스도 세력이 될 수 있다.

어쩔 것인가.

 

 

 

 

 

주제 분류: 가톨릭, 신앙

대상: 모든 신자, 일반인

핵심어: 차동엽, 사랑, 희망, 신앙

 

 

 

차례

 

추천사 그리운 이름차동엽 노르베르또 신부님

 

머리말 희망을 노래한 시인

 

 

1. 참 소중한 당신

 

1. 참 소중한 당신

내가 너를 지명하여 불렀으니 너는 나의 것이다(이사 43,1) / 생명의 신비 / “너희가 나를 뽑은 것이 아니라 내가 너희를 뽑아 세웠다(요한 15,16) / “여러분은 그리스도의 추천서입니다(2코린 3,3 참조) / 참 소중한 당신

 

2. 추억의 사색

향수 / 단골의 이름이면 / 바람 이야기 / 추억의 명절 / 내 자녀에게 물려주고 싶은 아날로그 / 효도(孝道) / 책 읽는 마을 / 가을 편지 / 별과 전설 / 세월의 여운 / 한 해의 저물녘에

 

3. 나무에 기대어

여유 / ()-

 

4. 맡김의 기도

어떡하지? / 초대 / 내 영혼을 살찌울 먹거리 / 사랑의 다른 이름들 / 흐드러지는구나 / 표지 1번에 대한 추억 / “어머니가 제 자식을 위로하듯 내가 너희를 위로하리라. 너희가 예루살렘에서 위로를 받으리라(이사 66,13)

 

5. 소담한 미소

아무렴 / 행복은 / “지혜를 붙드는 이는 영광을 상속받으리니, 가는 곳마다 주님께서 복을 주시리라(집회 4,13)

 

6. 나의 우리

동행 / 고마워요, 나의 우리! / 먼 곳에서 온 동포, 새터민 / 내가 만난 천사 / “가식으로든 진실로 하든 [] 나는 그 일로 기뻐합니다(필리 1,18)

 

 

2. 너는 내 사랑

 

1. 당신의 이름

은혜의 때 / 자칭 바보 / 딸아, 너만 알아라 / 명절에 부는 온풍 / 슬픔에서 건져 올린 기쁜 소식 / 회복 / 약속 / 아빠의 그늘 / “‘나는 부자로서 풍족하여 모자람이 없다.’하고 네가 말하지만, 사실은 비참하고 가련하고 가난하고 눈멀고 벌거벗은 것을 깨닫지 못한다(묵시 3,17) / 초월(超越) / 그리스도인의 향기 / “모세가 손을 들면 이스라엘이 우세하고, 손을 내리면 아말렉이 우세하였다(탈출 17,11) / 내 인생의 경이 / “나는 어떻게 해서든지 몇 사람이라도 구원하려고, 모든 이에게 모든 것이 되었습니다(1코린 9,22) / “우리에게서는 죽음이 약동하고 여러분에게서는 생명이 약동합니다(2코린 4,12) / “네 자식을 올바로 교육하고 그에게 공을 들여 그의 수치스러운 행동 때문에 다치는 일이 없게 하여라(집회 30,13) / “나 말고는 다른 신이 없다. 나는 빛을 만드는 이요 어둠을 창조하는 이다(이사 45,5.7) / “여러분은 그리스도의 추천서입니다(2코린 3,3) / “이들을 진리로 거룩하게 해 주십시오(요한 17,17) / “예수님께서 예루살렘에 가까이 이르시어 그 도성을 보고 우시며 말씀하셨다. ‘오늘 너도 평화를 가져다주는 것이 무엇인지 알았더라면……!”(루카 19,41-42) / “내가 곧 간다. 네가 가진 것을 굳게 지켜, 아무도 네 화관을 빼앗지 못하게 하여라(묵시 3,11) / “저 사람들은 큰 환난을 겪어 낸 사람들이다. 저들은 어린양의 피로 자기들의 긴 겉옷을 깨끗이 빨아 희게 하였다(묵시 7,14) / “책들이 펼쳐졌습니다(묵시 20,12) / “나는 그곳에서 성전을 보지 못하였습니다. 전능하신 주 하느님과 어린양이 도성의 성전이시기 때문입니다(묵시 21,22)

 

2. 새로운 노래

우리 희망의 시작 / 그랬으면 좋겠네 / 산소바람 / 새해에 날아든 희망 편지 / “새 포도주는 새 부대에 담아야 한다(마태 9,17) / 당겨 주심 / 뒷심 / “우리는 그분 말고는 다른 신을 알지 못합니다(유딧 8,20) / “그분의 오심은 새벽처럼 어김없다. 그분께서는 우리에게 비처럼, 땅을 적시는 봄비처럼 오시리라(호세 6,3) / 인내의 전설 / “주님께 노래하여라, 새로운 노래를. 주님께 노래하여라, 온 세상아(시편 96,1) / “예전에 여러분이 빛을 받은 뒤에 많은 고난의 싸움을 견디어 낸 때를 기억해 보십시오(히브 10,32)

 

3. 사랑의 기쁨

너희가 사랑을 아느냐 / 알던 외국어 / 사랑 셋 / 사랑은 / 사랑의 기쁨 / 벽들의 파업 / 용서의 계보 / 너는 내 사랑 / “낮 동안 주님께서 당신 자애를 베푸시면 나는 밤에 그분께 노래를 [] 올리네(시편 42,9) / “주님의 자애는 영원하시다(시편 136,1)

 

4. 어머니

당신들의 그것이 / 또 하나의 셈법 / 가족애의 향수

 

5. 새로움의 탄생

학교 가는 첫날 / 심기일전 / 그들이 모르는 단어 / 도전하는 삶

 

 

 

 

지은이_ 차동엽

2006년 말 무지개 원리를 출간하여 한국판 탈무드붐을 일으켰다. 책은 2007년 밀리언셀러와 올해의 책에 선정되었으며 오늘날까지 스테디셀러로 사랑받고 있다. 10여 년간 3천 회가 넘는 기업 및 방송 특강을 하며 인생 해설가라는 별명을 얻었다. 1991년 사제품을 받았으며, 인천가톨릭대학교 교수와 미래사목연구소장으로 미래의 흐름 연구에 몰두하였다.

 

 

엮은이_ 김상인

김상인 신부는 2008년 인천교구 사제로 서품받았다. 2008년에 교황청립 라테란대학교(PUL)에서 사목신학 전공으로 신학 석사학위를 취득하였고 2012년 동 대학원에서 사목신학 전공으로 신학 박사학위를 취득하였다. 현재 인천가톨릭대학교 교수로서 사목신학과 교리교수법을 강의하고 있으며, 검단동 성당 주임신부를 거쳐 한국천주교주교회의 교리교육위원 및 미래사목연구소장으로 봉직하고 있다. 역서로는 교리 교육은 복음의 기쁨을 교육한다(2016), 전례적 표징과 예식 그리고 신비(2017)가 있다.

 

목록보기